[세계] 유버전-성경번역단체 제휴…“2033년까지 말씀을 모든 언어로”

▲ 출처: christiantoday.co.k 사진 캡처

그의 명령을 땅에 보내시니 말씀이 속히 달리는도다

온라인 및 모바일 성경 플랫폼인 ‘유버전 바이블(YouVersion Bible)’ 앱과 성경번역단체인 ‘일루미네이션스(illulumiNations)’가 제휴를 맺었다.

미국 크리스천헤드라인스에 따르면, 두 단체는 2033년까지 전 세계 인구의 95%가 복음을 접할 수 있도록 성경을 번역하기 위한 협력 관계를 시작했다.

유버전의 설립자 바비 그루네왈드는 최근 ‘프리미어 크리스천 뉴스(PCN)’와의 인터뷰에서, “과거에는 성경 번역이 힘들었으며, 전 세계의 많은 사람들이 모국어로 된 성경에 접근할 수 없었다”고 설명했다.

그루네왈드는 “세상에는 얼마나 많은지 모를 만큼 수많은 언어들이 사용된다. 6천 개가 훨씬 넘는다”며 “하지만 불행히도, 영어로 된 성경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우리는 여전히 실제 성경에 접근할 수 없고 모국어로 된 성경이 없는 수많은 사람들과 수천 개의 언어가 있다는 것을 당연시한다”고 지적했다.

또한 “그들은 다른 언어를 말할 수도 있지만, 이는 그들의 모국어가 아니”라며 “우리는 그 현실을 변화시키고 다르게 만들어 가기 위한 노력에 일조한다는 사실에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그루네왈드는 “번역의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일루미네이션스와의 협력과 함께 새로운 번역 방법과 발전된 기술이 그 과정을 가속화하고 있다”며 기대했다.

아울러 그는 이 새로운 시도로 향후 10여 년 내에 전 세계 대부분의 사람들이 모국어로 된 성경을 접할 수 있게 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그는 “우리는 2033년까지 전 생애 동안에 하나님의 말씀이 모든 언어로 번역되는 것과, 99.96%의 언어로 된 신약성서와, 정말 불가능해 보였던 목표인 95%의 언어로 된 성경전서를 볼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아울러 그는 “대부분의 사람들은 우리가 가고 있는 속도로는 최소 100년이나 200년은 더 걸릴 것이라고 생각했지만, 빠른 가속이 있었다”며 “여전히 해야 할 일이 많지만, 2033년까지 가능하리라는 확실한 희망과 예감이 있다”고 전했다.

현재 유버전은 성경을 2,500개의 언어로 번역 완료했으며, 1,700개 이상의 언어로 번역 중에 있다. 일루미네이션스의 공식 웹사이트에 따르면, 성경은 아직 약 3,732개의 언어로는 번역되지 않았다(출처: 크리스천투데이).

여호와는 자기를 경외하는 자들과 그의 인자하심을 바라는 자들을 기뻐하시는도다 그의 명령을 땅에 보내시니 그의 말씀이 속히 달리는도다(시편 147:11,15)

하나님, 열방의 모든 민족이 모국어로 성경을 접할 수 있도록 부르심의 한 소망 안에서 연합한 ‘유버전 바이블’과 ‘일루미네이션스’를 축복합니다. 두 단체에 성령으로 충만케 하시고, 주님의 인자하심을 바라며 협력할 때 말씀이 속히 달리는 영광을 보게 하소서. 그리하여 생명의 복음이 온 열방에 충만하여 구원받는 사람이 날마다 더하게 하옵소서.

기도정보제공 : 기도 24·365
prayer@prayer24365.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