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급기도

[나이지리아] 나이지리아 기독교인 박해가 ‘종교적 테러’인 이유

“권세들을 무력화하시며 십자가로 그들을 이기셨느니라” 미국 크리스천포스트는 ‘미국 종교 및 민주주의 연구소’(IRD)의 전속 작가 릭 플라스터러(Rick Plasterer)가 쓴 “나이지리아의 기독교인 박해에 지속적인 주의와 조치가 필요”라는 제목의 칼럼을 게재했다. 플라스터러는 지난달 28일 로버트 라일리 웨스터민스터연구소 소장이

긴급기도

[나이지리아] 나이지리아, 무장괴한 테러로 8월에만 기독교인 36명 사망·고교생 납치도 빈번… 정부 무대응

“너희는 악을 미워하고 성문에서 정의를 세울지어다” 나이지리아 북부·중서부 지역의 무장괴한 테러로 수많은 기독교인들이 죽고, 몸값을 노린 학생 집단 납치 사건까지 기승을 부리고 있는데도 나이지리아 정부의 무대응으로 기독교인의 고통이 가중되고 있다. 모닝스타뉴스는 나이지리아 북부 카두나 주

오늘의 기도

7월 28일 [복음에 반역하는 죄] 하나님을 반역하는 세상권세

하나님을 반역하는 사탄은 죄와 사망으로 인간을 종으로 삼아 세상에서 정사와 권세를 사용하여 악을 드러냈다. 하나님은 사탄을 이미 예수 그리스도의 십자가로 심판하셨고, 사탄의 권세에서 죄인들을 구원하셨다. 사탄은 마지막 심판의 때에 지옥 형벌에 떨어지기 전에 모든 거짓과 악행으로 죄인들을 죽이고 멸망시키고자 한다.

긴급기도

[인도] 인도 여성, 폭도들에게 구타당해 유산하기도…

“주께서 너희 마음을 굳건하게 하시기를 원하노라” 오픈도어선교회가 인도에서 힌두 민족주의에 따른 기독교 박해가 심각한 수준으로 지속되고 있다고 경고했다. 영국 크리스천투데이에 따르면, 오픈도어선교회가 최근 발표한 보고서 ‘파괴적 거짓말’(Destructive Lies)은 인도에서 기독교인을 상대로 한 광범위한 폭력과 협박에

긴급기도

[아르메니아] 패전 후 정국불안 휩싸인 아르메니아 조기 총선 결정

“정직한 자는 그의 얼굴을 뵈오리로다” 지난해 아제르바이잔과의 전쟁에서 패한 후 정국 불안에 휩싸인 아르메니아가 조기총선을 치르게 됐다. AP 통신에 따르면 니콜 파쉬냔 아르메니아 총리는 18일(현지시간) 정치적 혼란을 수습하기 위해 6월 20일 조기 총선을 치르기로 했다고

긴급기도

[튀니지] 튀니지 혁명 10년 지났지만 기독교인 박해 여전

“주의 말씀이 내게 소망을 가지게 하셨도다” 한 인권 보고서가 튀니지 기독교인들이 받는 박해에 대해 자세히 공개했다고 미국 크리스천포스트가 4일(이하 현지시간)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아탈라키 협회(Attalaki Association)는 종교 간 대화를 요구하고 소수 종교인의 목소리를 내기 위해

긴급기도

[스리랑카] 스리랑카, 불교 승려가 주도하는 기독교 박해 증가

“주께서 이 모든 것 가운데서 나를 건지셨느니라” 스리랑카에서 과격한 불교 승려들이 주도한 기독교인 박해가 증가하고 있다고 크리스천포스트가 지난달 28일 보도했다. 국제 기독 단체인 ‘바나바스 펀드(Barnabas Fund)’에 따르면 지난 18일 스리랑카 폴론나루 지구의 바카무나 마을에서 목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