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前 트렌스젠더 여성 “하나님만이 동성애 욕망 제거할 수 있어”

▲ 출처: 유튜브채널 Jessica Pearce 영상 캡처

“예수는 우리에게 거룩함과 구원함이 되셨느니라”

하나님을 만난 이후 트랜스젠더의 삶을 포기한 한 여성이 소셜미디어를 통해 복음의 메시지를 공유했다.

CBN 뉴스에 따르면 아리아나 아머는 틱톡에 “하나님만이 동성애 욕망과 성별 불쾌감을 제거할 수 있다”며 자신의 정체성으로 어려움을 겪는 사람들에게 하나님을 전하고 있다.

아머는 마약 중독자 부모에게서 태어났지만 2005년 기독교 가정에 입양됐다. 그녀는 7살 때 레즈비언으로 커밍아웃했고 교회는 다녔지만 예수님은 모른 채 살아갔다.

아머는 “나는 16년 동안 LGBTQ였다. 14년 동안 레즈비언이었고 2년 동안은 여성에서 남성으로 전환한 트랜스젠더였다”며 “일주일에 한 번 교회에 가서 목사님의 말씀을 듣고 잡담을 나눈 뒤 집으로 돌아가 6일 동안은 원하는 삶을 살았다”고 말했다.

아머는 결국 기독교를 외면했다. 그녀는 불안과 우울증에 시달렸고 심지어 자신을 증오하며 소셜미디어에 “모두가 가짜였고 잔인했으며 하나님이 나를 미워하고 지옥으로 보내기 원하신다고 믿었다”고 적었다.

이어 “하나님께 ‘왜 나를 여자로 만드셨나? 왜 남자로 태어나지 못했나?’ 물었다”면서 “나는 정말 길을 잃었다. 우울과 불안, 내가 겪는 모든 것에 대처하기 위해 마약과 술로 살아갔다”고 밝혔다.

아머는 남성이 되기 위해 테스토스테론을 주입하고 체육관에서 매일 강도 높은 운동을 했지만, 여전히 혼란스럽고 괴로웠다.

하지만 지난 2019년 누군가가 그녀를 플로리다주 알타몬테 스프링스에 있는 ‘슈퍼내추럴 라이프’에 초대하면서 모든 것이 바뀌었다.

아머는 “예수님을 만났을 때 나는 여전히 트랜스젠더였다”면서 “나에게 말도 안 되는 일이 일어났다. 종교가 아닌 예수님을 알아가야 한다는 것을 깨달았다”고 회상했다. 그녀는 기도하고 말씀을 읽으며 1년 내내 예수님을 쫓았고 2020년 9월 자신의 생명을 하나님께 바쳤다.

아머는 “내 정체성을 앗아간 것으로부터 자유로워질 준비가 돼 있다”면서 “하나님이 나를 창조한 데는 분명한 이유가 있다. 이성애자든 동성애자든 우리의 죄를 하나님께 회개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기독교인은 ‘나는 믿는다’고 말하는 사람이 아닌 예수 그리스도의 제자로 실천하는 사람”이라며 “나는 진정으로 예수님을 따르기로 선택했고 LGBT 생활 방식을 포기했다”고 덧붙였다(출처: 데일리굿뉴스).

너희는 하나님으로부터 나서 그리스도 예수 안에 있고 예수는 하나님으로부터 나와서 우리에게 지혜와 의로움과 거룩함과 구원함이 되셨으니(고린도전서 1:30)

하나님, 16년간 동성애자로 술과 마약에 빠져 살아가던 아머를 만나주시고 진정으로 예수님을 따르는 제자가 되게 하시니 감사합니다. 그녀의 회심이 증거가 되어 동성애로 고통하는 영혼들이 회개하고 창조주께 돌이키는 통로가 되게 하옵소서. 미국의 교회가 포기하지 않으시는 아버지의 마음으로 종교가 아닌 예수 그리스도를 전하여 아머와 같은 이들이 그 안에서 거룩함과 구원함을 얻게 하소서.

기도정보제공: 기도24·365
prayer@prayer24365.org

Facebook
Twitter
LinkedIn
Pinterest

실시간 기도정보

느헤미야웹용_대지 1 사본 3
2월25일
믿음, ‘나의 행함’의 반대
“믿음은 자신의 최선의 노력과는 정반대의 개념이다” 1) 자신의 행위로 의로움을 얻으려 했던 가인의 제사 우리의 구원은 우리의 행위에서 난 것이 아니고 오직 믿음으로 얻게 된 것이다(엡 2:8-9). 우리가 구원 받으려고 최선을 다해 노력하다가...
W_0224 P파푸아뉴기니
[파푸아뉴기니] 파푸아뉴기니서 산악지역 부족 간 유혈 충돌…“수십 명 사망”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분쟁이 없이 온전히 합하라” 태평양 섬나라 파푸아뉴기니에서 부족 간 유혈 충돌이 벌어지면서 수십 명이 사망했다. 19일(현지시간) 호주 ABC 방송 등에 따르면 파푸아뉴기니 경찰은 수도 포트모르즈비에서 북서쪽으로 600㎞...
W_0224 A긴급기도
2월24일 긴급기도
▲ 중남미 교도소, 수용 한계 넘어서자 폭력조직이 통제 중남미 국가에서 교도소가 교도관 대신 폭력조직에 통제되면서 갱생 시설이 아니라 범죄를 재생산하는 온상이 되고 있다고 21일 미국 일간 뉴욕타임스를 인용, 연합뉴스가 전했다. 중남미 전역의 교도소에서...
느헤미야웹용_대지 1 사본 7
2월24일
믿음, 보이지 않는 실재를 대하는 원리
“우리는 보이지 않아도 실재하는 영원한 것을 믿는다” 믿음은 바라는 것들의 실상이요 보지 못하는 것의 증거이다(히 11:1). 믿음은 ‘희망 사항’이나 ‘지적 동의’를 의미하는 것이 아니다. 믿음은 실제로 존재하는 것을 바라고 소망하는...
W_0223 P남수단
[남수단] 북부 무슬림에 붙잡혀 노예로 전락한 남수단 기독교인들…1500명 풀려나
“하나님이 그들의 고통 소리를 들으시고 그들을 돌보시리라” 지난해 남수단에서 노예 상태에 있는 기독교인 1500명이 자유의 신분으로 풀려나도록 국제기독연대(CSI)가 주도적인 역할을 감당했다고 페이스와이어가 최근 소개했다. 페이스와이어에 따르면, CSI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