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바] 동성결혼 합법화 향해 성큼…가족법 개정 추진

▲ 출처: baltimoreoutloud.com 사진 캡처

패역하여 자기 마음의 길로 걸어가지만 그를 고치리라

카리브해 공산국가 쿠바가 동성결혼 합법화에 한발 크게 다가섰다.

쿠바 당국은 15일(현지시간) 결혼을 “두 사람의 자발적인 결합”으로 정의한 가족법 개정안 초안을 공개했다. “남성과 여성의 자발적인 결합”으로 정의한 현행 가족법 조항에서 성별을 뺀 것이다.

당국은 46년 전인 1975년 제정된 현행 가족법을 현실에 맞게 수정할 필요가 있다고 설명했다. 공산당 기관지 그란마는 “동성은 결혼이 아닌 사실혼만 가능하도록 제한하고 차별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고 개정안에 힘을 실었다.

동성결혼 허용 외에도 아동 권리 강화 등 다양한 변화를 담은 가족법 개정안은 국민 의견 수렴 절차를 거친 후 의회와 국민투표까지 통과해야 발효된다. 의회 상정은 오는 12월, 국민투표는 내년으로 예상된다고 AP통신은 전했다.

실제로 동성결혼이 허용될 때까지 보수 종교계의 반발이 적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쿠바는 2018년에도 결혼의 정의를 “절대적으로 동등한 권리와 의무를 가진 두 사람의 결합”으로 바꾸는 개헌을 추진했다가 복음주의 기독교계의 거센 반대에 후퇴한 바 있다.

쿠바는 1959년 공산혁명 직후 한때 동성애자들을 수용소로 보내는 등 동성애 탄압으로 악명이 높았지만, 2000년 이후 동성애자의 권리가 눈에 띄게 향상됐다.

성전환 수술을 허용하고 성적 지향에 따른 직장 내 차별을 금지했으며 매년 동성애 혐오에 반대하는 행진도 열린다고 로이터통신은 전했다(출처: 연합뉴스).

그의 탐심의 죄악으로 말미암아 내가 노하여 그를 쳤으며 또 내 얼굴을 가리고 노하였으나 그가 아직도 패역하여 자기 마음의 길로 걸어가도다 내가 그의 길을 보았은즉 그를 고쳐 줄 것이라 그를 인도하며 그와 그를 슬퍼하는 자들에게 위로를 다시 얻게 하리라(이사야 57:17-18)

하나님, 쿠바 당국이 현행 가족법 조항에서 성별을 빼며 동성결혼 합법화를 시도하고 있는 죄악을 막아주옵소서. 2018년에 이미 실패했음에도 다시 추진하며 자기 마음의 길로 가고 있는 쿠바 정부의 패역을 고쳐주소서. 이때 쿠바 교회가 연합하여 기도하게 하시고, 십자가 복음을 이 땅의 영혼들에게 전하여 세상의 관영한 죄에서 구원과 위로를 얻게 하옵소서.

기도정보제공 : 기도24·365
prayer@prayer24365.org

Facebook
Twitter
LinkedIn
Pinterest

실시간 기도정보

느헤미야웹용_대지 1 사본 3
2월25일
믿음, ‘나의 행함’의 반대
“믿음은 자신의 최선의 노력과는 정반대의 개념이다” 1) 자신의 행위로 의로움을 얻으려 했던 가인의 제사 우리의 구원은 우리의 행위에서 난 것이 아니고 오직 믿음으로 얻게 된 것이다(엡 2:8-9). 우리가 구원 받으려고 최선을 다해 노력하다가...
W_0224 P파푸아뉴기니
[파푸아뉴기니] 파푸아뉴기니서 산악지역 부족 간 유혈 충돌…“수십 명 사망”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분쟁이 없이 온전히 합하라” 태평양 섬나라 파푸아뉴기니에서 부족 간 유혈 충돌이 벌어지면서 수십 명이 사망했다. 19일(현지시간) 호주 ABC 방송 등에 따르면 파푸아뉴기니 경찰은 수도 포트모르즈비에서 북서쪽으로 600㎞...
W_0224 A긴급기도
2월24일 긴급기도
▲ 중남미 교도소, 수용 한계 넘어서자 폭력조직이 통제 중남미 국가에서 교도소가 교도관 대신 폭력조직에 통제되면서 갱생 시설이 아니라 범죄를 재생산하는 온상이 되고 있다고 21일 미국 일간 뉴욕타임스를 인용, 연합뉴스가 전했다. 중남미 전역의 교도소에서...
느헤미야웹용_대지 1 사본 7
2월24일
믿음, 보이지 않는 실재를 대하는 원리
“우리는 보이지 않아도 실재하는 영원한 것을 믿는다” 믿음은 바라는 것들의 실상이요 보지 못하는 것의 증거이다(히 11:1). 믿음은 ‘희망 사항’이나 ‘지적 동의’를 의미하는 것이 아니다. 믿음은 실제로 존재하는 것을 바라고 소망하는...
W_0223 P남수단
[남수단] 북부 무슬림에 붙잡혀 노예로 전락한 남수단 기독교인들…1500명 풀려나
“하나님이 그들의 고통 소리를 들으시고 그들을 돌보시리라” 지난해 남수단에서 노예 상태에 있는 기독교인 1500명이 자유의 신분으로 풀려나도록 국제기독연대(CSI)가 주도적인 역할을 감당했다고 페이스와이어가 최근 소개했다. 페이스와이어에 따르면, CSI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