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28일
키르기스스탄(Kyrgyzstan)

“주의 권능의 날에 새벽 이슬같은 키르기스의 청년들이 주께 나오는도다!(시편 110:3)”

》 기본정보

대륙|중앙아시아
인구|607만 명
면적|199,951㎢(한국의 2배) 중앙아시아 내륙에 있는 중국 서부 접경에 위치.
수도|비슈케크(108만 명)
주요종족전체 39개 키르기스인 72.8%, 우즈벡인 14.6%, 러시아인 5.2%, 둔간족 1.1%, 위구르족 0.9%, 고려인 1만7천 명 미전도종족 28개(인구의 92.3%)
공용어|키르기스어, 러시아어
전체언어|34 성경번역|전부 23, 신약 5, 부분 4
종교|기독교 3.7%(개신교 0.5%, 정교회 3%), 이슬람교 90%, 기타 3% 복음주의 0.3% 2만여 명

》 나라개요

키르기스스탄은 13세기에는 몽골 원나라 칭기즈칸에게 정복되고, 18세기 중엽에는 청나라와 코칸드칸국의 속령이었다. 1864년 이후부터 러시아제국이 지배하였고, 1917년 러시아혁명 후 키르기스스탄은 투르케스탄의 일부가 되었다가 1991년 독립을 선언하였다. 1989년 타지키스탄과의 국경에서 토지와 물 사용 권한에 관련해 주민이 충돌하여 사망자가 나고, 타지키스탄은 국경선의 변경을 요구하고 있다. 1990년에 페르가나 분지의 키르기스스탄 영토인 오쉬 주에서 주택 용지의 분배를 둘러싸고 키르기스인과 우즈베크인이 대립하여 폭동이 일어났다.
정부의 부패, 역량 부족, 압제, 경제적 어려움 등으로 2005년, 2010년, 2020년에 전국적인 시위가 벌어져 대통령이 사임하게 되었다. 중앙아시아에서 유일하게 민주적인 정부를 이루고 있다. 2021년 사디르 자파로프가 대통령으로 당선되었다.

경제는 농업이 많은 부분을 차지하며 광업, 수력 발전, 관광업도 잠재력이 있다. 금 수출이 38%를 차지하고, 의류(7%), 채소류(5%)가 있고, 주요 생산품목은 육류, 모, 가죽, 면, 견, 담배 등이다. 경제 발전은 부패, 행정 투명성 부족, 국내 산업의 다양성 부족, 해외 원조와 투자 유치의 어려움 등으로 침체 되었다. 또한, 높은 실업률과 광범위한 빈곤으로 인해 수십만 명의 사람들이 러시아와 카자흐스탄에 이주노동자로 나갔으며, 이들의 송금이 GDP의 1/4 이상에 해당한다. 많은 시골 사람들이 도시로 이주해 빈민가 인구가 증가하고 있으며, 알코올 중독, 마약 밀매, 도박, 매춘이 증가해 더 큰 어려움을 맞고 있다. 1인당 소득 4,700달러

말씀묵상

시편 110:1-7
1. 여호와께서 내 주에게 말씀하시기를 내가 네 원수들로 네 발판이 되게 하기까지 너는 내 오른쪽에 앉아 있으라 하셨도다
2. 여호와께서 시온에서부터 주의 권능의 규를 내보내시리니 주는 원수들 중에서 다스리소서
3. 주의 권능의 날에 주의 백성이 거룩한 옷을 입고 즐거이 헌신하니 새벽 이슬 같은 주의 청년들이 주께 나오는도다
4. 여호와는 맹세하고 변하지 아니하시리라 이르시기를 너는 멜기세덱의 서열을 따라 영원한 제사장이라 하셨도다
5. 주의 오른쪽에 계신 주께서 그의 노하시는 날에 왕들을 쳐서 깨뜨리실 것이라
6. 뭇 나라를 심판하여 시체로 가득하게 하시고 여러 나라의 머리를 쳐서 깨뜨리시며
7. 길 가의 시냇물을 마시므로 그의 머리를 드시리로다

》 기도제목

1. 키르기스스탄이 종교의 자유를 표방하고 있으나 자국의 전통종교와 삶의 방식으로 이슬람교를 신봉하고 있기에 선교에 큰 장애가 되고 있다. 독립 이후 외국 선교사들이 많이 들어와 기독교는 기존의 정교회 외에 은사주의 교회 등 개신교 교단이 크게 성장하게 되었다. 기독교인은 인구의 3.7%이며 대부분은 정교회 신자들이고, 복음주의자는 2만여 명 정도이다.
정부는 사회적, 정치적 불안정을 일으킬 수 있는 어떤 종교라도 아주 강경하게 대처하는데 여기에는 개신교도 포함된다. 교회를 개척하려면 자국민 200명 이상의 동의서를 받아 정부에 제출해야 하는 종교법이 있다. 그런데 이런 제한과 방해 중에도 키르기스 교회는 다른 이웃 나라보다는 계속 성장할 가능성이 크다. 주님께서 키르기스스탄의 정사와 권세를 쳐서 깨뜨리시고, 백성들이 복음의 시냇물을 마시므로 그의 머리를 드시는 큰 구원을 얻도록 간구하자.

2. 외국 선교사들이 아시아, 아메리카, 유럽 등지에서 많이 들어와 자비량 선교와 교회 개척을 해왔다. 한국 선교사들은 고려인 중심으로 교회를 많이 세워 신학훈련과 제자 양육을 하였고, 이제는 고려인을 넘어 키르기스족 등에게 복음을 전하고 있다. 소수이지만 신실한 키르기스 기독교 지도자들이 세워지고 있으며, 이 땅의 종족들과 중앙아시아 나라에까지 선교적 관심이 자라고 있음을 찬양하자. 교회들 안에 선교 협회가 세워지고 몇 교회는 사역자를 주변 나라에 파송하였다.
키르기스의 교회와 선교사들이 연합하여 쉬지 말고 기도하여 주님께서 권능으로 복음 전파를 훼방하는 사탄의 간계를 멸하여 주시길 기도하자. 그리하여 교회들이 멜기세덱의 서열을 따라 영원한 제사장으로 일어나 이 나라와 열방까지 선교할 수 있도록 기도하자.

3. 키르기스스탄의 희망이 청년 세대에 있다. 수도 비슈케크에 190여 개의 대학교가 있어 청년들이 인구의 상당수를 차지한다. 그러나 교육현장이 세속과 방탕으로 물들어가고 있으며, 실업률이 높아 젊은이들은 의욕을 잃어가고 있다. 많은 젊은이가 러시아로 도피성 유학을 떠나거나 돈을 벌기 위해 이민을 가고 있다. 주의 권능의 날에 키르기스의 다음세대와 청년들에게 십자가 복음을 들려주셔서 믿게 하시고, 새벽이슬 같은 청년들이 즐거움으로 주께 헌신하도록 기도하자.
또한, 평생을 살던 이슬람교 문화권에서 기독교로 개종한 사람들이 자신이 죽고 난 후 자신의 매장지가 없다는 사실과 자신의 시신도 파헤쳐질 수 있다는 두려움으로 재개종하는 사람들도 있다. 이들에게 이슬람교와 전통사회의 거짓과 속임을 깨우쳐주셔서 죽음 너머 영원을 사모할 수 있는 믿음으로 굳게 세워주시길 기도하자.

》열방의 긴급한 소식으로 기도해 주세요.

Facebook
Twitter
LinkedIn
Pinterest

실시간 기도정보

W_0222 P그리스1
[그리스] 그리스, 정교회 국가 첫 동성결혼 합법화…동성 커플 입양도 허용
“너희는 지극히 거룩한 믿음 위에 자신을 세우라” 국민 대다수가 보수적인 성향의 그리스 정교회 신자인 그리스가 동성결혼과 동성 커플의 아이 입양을 합법화했다. 정교회 국가로는 최초다. 15일(현지시간) AP와 AFP통신에 따르면 그리스 의회는 이날...
W_0222 A긴급기도
2월22일 긴급기도
▲ 모로코 해군, 유럽행 아프리카 이주민 141명 구조 모리타니 해안에서 보트를 타고 스페인 카나리아 제도를 향하다 조난한 아프리카 이주민 141명이 모로코 인근 해상에서 모로코 해군에 의해 구조됐다고 18일 로이터 통신을 인용, 연합뉴스가 전했다....
ksenia-makagonova-ZY-oE9a5Lik-unsplash
2월22일
캐나다(Canada)1
“캐나다여, 오직 의인은 그의 믿음으로 말미암아 살리라!(하박국 2:4)” 》 기본정보 대륙|아메리카인구|3천823만 명면적|9,984,670㎢(한반도의 99배) 세계에서 두 번째로 큰 나라.수도|오타와(142만 명), 토론토(631만...
W_0212 A니카라과
[Eng. Prayer] Nicaragua: A US Group Faces Criminal Charges After a 1 Million Evangelism Rally in Nicaragua
“If they are persecuted for my name, I will be a witness to you.” Some US missionaries are facing criminal charges of money laundering and...
W_0213 P중국
[Eng. Prayer] China: China Strengthens Military Control Over Uyghurs... “Enforcing Communist Ideology”
“A stronghold of the oppressed, a stronghold in times of trouble are You.” The Chinese government has strengthened its control over religio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