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Close this search box.

[북한] 북한 성도, ‘굶주려 죽던 삶에서 하나님 만나 행복한 삶 살아’

▲ 출처: 복음기도신문 캡쳐

“여호와는 나의 힘이요 노래시며 구원이시로다”

“우리를 사랑하시는 주님께서 하나님을 사랑하고 네 이웃을 네 몸과 같이 사랑하라 하셨습니다. 그래서 우리는 어렵게 살지만 서로 사랑하는 법을 배웠습니다” 북한의 지하교회 성도들이 위와 같은 고백으로 성경 중심의 신앙생활을 이어가며, 날마다 주시는 주님의 은혜로 살아가고 있다고 한국 순교자의소리(VOM)가 전했다.

한국 순교자의소리 현숙폴리 대표는 “북한 지하교인들은 자신들이 우리와 똑같은 유혹에 직면해 있고, 똑같은 은혜로 그 유혹을 이겨낸다고 말한다”면서 일부 대중매체에서 묘사하는 우리보다 훨씬 더 강한 최고의 신앙 영웅이나, 도움이 절실한 매우 약한 기독교인이 아니라고 설명했다.

20년 넘게 북한 지하교인들과 동역하며 성경을 전달하고 있는 한국 순교자의소리는 전 세계 기독교인들이 북한 지하교인의 삶을 더 잘 이해할 수 있도록 북한 내부에서 지하교인들이 보내준 편지 일부를 발췌해 정기적으로 공개하고 있다.

“우리는 하나님의 은혜를 받아야 하지 말고 어려움 속에서 힘들어하는 사람들에게 하나님의 은혜와 사랑을 전하며 살아야 합니다. 또한 그들도 하나님의 사랑을 체험할 수 있게 하여, 장차 하나님의 사랑을 전할 수 있는 사람이 되게 해야 합니다”

“하나님은 우리를 우리 자신보다 더 잘 아시고, 우리의 모든 배고픔과 어려운 상황을 다 아시고 늘 지켜주십니다. 우리도 신앙생활을 하다 보면 욕심의 생각에 사로잡힐 때가 많습니다. 그러나 하나님께서는 우리가 계속 믿음의 바른길로 갈 수 있도록 모든 잘못을 용서하시고 붙잡아 주시며, 축복까지 해주십니다”

“하나님은 우리를 굶어 죽는 데서 건져 밝은 빛을 보여주십니다. 저는 그 은혜를 가슴 깊이 느꼈습니다. 보내주신 성경을 읽을 때마다 하나님의 사랑에 감정이 북받쳐 오릅니다. 가진 것은 아무것도 없고 그저 받기만 하는 죄스러운 몸이지만, 하나님께서는 버리지 않으시고 매 순간 은혜로 채워주십니다. 그저 감사드립니다”

“하나님, 인생길에서 우리 힘으로는 아무것도 할 수 없다는 것을 알고 있습니다. 우리 존재를 주님께 맡기고, 하나님이 주시는 은혜를 누리며 선택받은 자로 살아가는 삶입니다. 이 은혜를 더 많은 사람에게 전하며 살겠습니다”, “전에는 눈물겹도록 사랑을 하다가, 외로움 때문에 아프도록 울고, 굶주려 죽는 삶이었는데 이제 하나님을 만나 하나님 은혜 속에서 행복을 누리고 있습니다. 이 은혜를 영원토록 귀하게 여기고 오직 주님만을 따를 것입니다”

한국 순교자의소리는 매년 북한 방언으로 번역된 성경 3만 권에서 4만 권을 인쇄본 및 전자 성경 형태로 북한 내부 주민뿐 아니라 인신매매로 중국에 팔려 온 북한 여성들과 외화벌이 해외 노동자들에게 배포하고 있다.

현숙 폴리 대표는 “북한 지하교인은 직계 가족 이외의 성도들과 함께 모여 예배를 드릴 수 없고 교회 건물이나 목회자나 신학교를 가질 수 없지만 그분들은 성경을 갖고 성경의 메시지를 믿음으로 받아들일 때 그리스도께서 온전히 임재하여 돌봐주신다는 진리를 알고 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역사상 그 어느 때보다 더 많은 북한 주민이 성경을 읽고 변화되고 있다”고 덧붙였다(출처: 복음기도신문 종합).

여호와는 나의 힘이요 노래시며 나의 구원이시로다 그는 나의 하나님이시니 내가 그를 찬송할 것이요 내 아버지의 하나님이시니 내가 그를 높이리로다(출애굽기 15:2)

네 마음을 다하고 목숨을 다하고 뜻을 다하고 힘을 다하여 주 너의 하나님을 사랑하라 하신 것이요 둘째는 이것이니 네 이웃을 네 자신과 같이 사랑하라 하신 것이라 이보다 더 큰 계명이 없느니라(마가복음 12:30-31)

하나님, 우리와 같은 성정을 가진 한 몸 된 지체인 북한 성도들의 고난 가운데 피어난 아름다운 신앙고백에 감격하며 험난한 인생 가운데 찾아가 주시고 은혜로 붙들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우리를 지으시고 아들까지 아끼지 않으신 주와 그 말씀에 이들을 의탁하오니 날마다 주께서 주시는 새 힘으로 살게 하시고 빈들과 광야에서도 공급하시는 주님을 늘 경험하게 하옵소서. 정부의 핍박과 횡포로 살 소망을 잃어버린 북한 주민이 성도들의 사랑을 통해 하나님을 경험하게 하시고 동일한 생명으로 이웃에게 그 사랑을 흘려보내는 십자가의 전달자로 살게 하소서. 이 땅에 성경이 더 많이 전해지도록 기회와 길을 열어주시고 북한의 살아있는 교회를 통해 하나님 나라가 부흥하고 열방이 주께 돌아오는 영광으로 인도하옵소서.

기도정보제공: 기도24‧365본부
prayer@prayer24365.org

실시간 기도정보

W_0524 P말라위
[말라위] 엘니뇨로 극심한 가뭄 직면…900만명 기아 위기
“마침내 광야가 아름다운 밭이 되며 숲으로 여기게 되리라” 말라위의 약 900만 명의 사람들이 엘니뇨로 인한 홍수와 가뭄으로 고통을 겪고 있으며, 이로 인해 수확량이 감소하면서 기아 위기에 직면하고 있다. 유엔인권사이트 릴리프웹에 따르면, 말라위의...
W_0524 A긴급기도
5월24일 긴급기도
▲ 미국 루이지애나주, 공립학교에 ‘십계명 전시’ 의무화 추진 미국 루이지애나주 상원이 공립학교 내부에 십계명 전시를 의무화하는 법안을 통과시켜 하원의 결정만 남겨두고 있다고 미국 크리스천포스트가 최근 전했다. 지난 16일 루이지애나주 상원은 하원법안...
W_0523 P세계
[세계] 수단부터 가자까지…국내난민 7천590만명 ‘집계이래 최다’
“여호와는 나의 피난처요 내가 의뢰하는 하나님이라” 지난해 수단 내전과 가자지구 전쟁 발발 등의 영향으로 전 세계 ‘국내난민’(Internally Displaced Person)의 수가 관련 집계 시작 이래 최다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내난민감시센터(IDMC)는...
W_0523 A긴급기도
5월23일 긴급기도
▲ 카자흐스탄, 기독교인에 대한 박해 급증…종교법 강화 우려 카자흐스탄 남부에서 지난 두 달 동안 기독교인에 대한 경찰의 급습, 체포 및 벌금 부과가 급증하면서 종교 자유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다고 미국 크리스천데일리인터내셔널(CDI)이 최근 전했다....
W_0521 P이란
[이란] 에브라힘 라이시 이란 대통령, 헬기 추락 사고로 사망
“나는 여호와라 나 외에 다른 이가 없느니라” 이란의 에브라힘 라이시(Ebrahim Raisi, 63) 대통령이 19일, 헬기 추락 사고로 사망했다. 모흐센 만수리 이란 행정 담당 부통령은 20일 엑스(X·옛 트위터)에서 라이시 대통령이 헬기 추락...
W_0524 P말라위
[말라위] 엘니뇨로 극심한 가뭄 직면…900만명 기아 위기
W_0524 A긴급기도
5월24일 긴급기도
W_0523 P세계
[세계] 수단부터 가자까지…국내난민 7천590만명 ‘집계이래 최다’
W_0523 A긴급기도
5월23일 긴급기도
W_0521 P이란
[이란] 에브라힘 라이시 이란 대통령, 헬기 추락 사고로 사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