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Close this search box.

6월15일 긴급기도

▲ 출처: 유튜브채널 Reuters 영상 캡처

나이지리아, 이슬람국가 서아프리카 지부 기독교인 3명 처형하듯 살해

이슬람국가 서아프리카 지부(ISWAP)가 나이지리아 보르노 주에서 기독교인 남성 3명을 처형하듯 살해했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에 따르면 ISWAP에서 분리된 이슬람국가가 선전 매체인 아마크 통신을 통해 공유한 이 이미지에는 복면을 쓴 괴한 세 명 앞에서 팔이 등 뒤로 묶인 채 무릎을 꿇은 희생자들의 모습이 담겨 있다. 이어진 사진에는 총격범들이 연기를 일으키며 총을 쏘자 남성들이 바닥에 쓰러지는 모습이 포착됐다. 국제기독연대(ICC)는 세 남성이 6월 3일 북부 주의 한 고속도로를 달리던 차량에서 납치된 것으로 알려졌다고 밝혔다. 보도에 따르면 무슬림 승객은 출발할 수 있었지만 기독교인 승객은 납치의 표적이 됐다. 네 번째 기독교인 승객도 납치됐지만 그들의 상태는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이슬람 국가(ISIS)는 지난 1월 ISWAP에 기독교인을 발견한 곳에서 살해하라고 명령했다. 그 후 올해 ISWAP에 의한 기독교인 살해가 급증했다. 같은 달, ISWAP가 도시 외곽의 기독교 공동체에 대한 공격을 가했고 12명의 기독교인이 사망했다.

우리 중에 누구든지 자기를 위하여 사는 자가 없고 자기를 위하여 죽는 자도 없도다 우리가 살아도 주를 위하여 살고 죽어도 주를 위하여 죽나니 그러므로 사나 죽으나 우리가 주의 것이로다 이를 위하여 그리스도께서 죽었다가 다시 살아나셨으니 곧 죽은 자와 산 자의 주가 되려 하심이라(로마서 14:7-9)

하나님, 극단 무슬림단체의 살해 표적이 되는 나이지리아 기독교인과 공동체가 죽음의 위협으로 인해 두려움에 빠지지 않도록 믿음을 지켜주시고 보호하여 주옵소서. 거짓된 신을 맹신하고 세력을 확장하기 위해 살인을 일삼는 이슬람 국가를 꾸짖어 주시고 사탄의 간계를 파하사 죽은 자와 산 자의 주가 되신 그리스도를 보게 하소서. 나이지리아 교회에 주를 위한 죽음과 고난이 결코 헛되지 않음을 깨닫게 하사 하늘의 소망이 넘치게 하시고 복음과 기도의 가치를 더욱 소중히 여기는 하늘 공동체로 살게 하옵소서.

펄펄 끓는 중국일부선 지표온도 70

중국 많은 지역에 폭염주의보가 발령된 12일(이하 현지시간) 일부 지역 지표온도는 70도를 넘었다고 연합뉴스가 13일 신경보 등을 인용해 전했다. 중국기상국은 웨이보(중국판 엑스)를 통해 전날 오후 허베이성 중남부와 산둥성, 허난성, 산시성 남부, 안후이성 북부 등지 지표기온이 60도를 웃돌았고 일부는 70도를 넘었다고 밝혔다. 지표온도 70도는 신발을 신지 않으면 화상을 입는 수준이다. 12일 오후 2시 기준 허난성 지위안과 위안이 나란히 41.7도를 기록했고 허베이성 한단, 허난성 멍저우 및 뤄닝(이상 41.6도) 등 많은 지역 기온이 40도를 넘었다. 산둥과 허난성 등 동부 지역은 심각한 가뭄으로 농작물까지 위협받고 있다. 산둥성 이멍(沂蒙)산 지역에서는 지난 11일 마을 주민들이 ‘풀모자’를 머리에 쓴 채 단체로 기우제를 지냈다고 신경보는 전했다. 한 주민은 오랫동안 비가 내리지 않아 농작물이 물 부족으로 죽고 우물은 말라버렸으며, 밭은 거북이 등처럼 갈라졌다고 하소연했다. 기상 전문가는 펑파이뉴스를 통해 “전 지구적 온난화 속에 대기순환 이상 현상이 고온 현상의 직접적인 원인”이라는 분석을 내놨다.

봄비가 올 때에 여호와 곧 구름을 일게 하시는 여호와께 비를 구하라 무리에게 소낙비를 내려서 밭의 채소를 각 사람에게 주시리라 드라빔들은 허탄한 것을 말하며 복술자는 진실하지 않은 것을 보고 거짓 꿈을 말한즉 그 위로가 헛되므로 백성들이 양 같이 유리하며 목자가 없으므로 곤고를 당하나니(스가랴 10:1-2)

하나님, 이상 기온 현상으로 많은 지역에 폭염주의보가 내려지고 심각한 가뭄으로 인해 농작물까지 위협받고 있는 중국에 소낙비를 내리실 수 있는 주께 간구합니다. 풀모자를 쓰고 기우제를 지내야 할 만큼 절박한 이 땅에 구원의 근거 되시는 주님을 만날 수 있는 복음의 길을 열어 주셔서 이들이 허탄한 신을 버리고 주를 따르게 하소서. 또한 기독교를 공산화하려는 정부의 시도가 계속되는 가운데 중국교회가 휘둘리지 않게 하시고 주의 말씀을 사모하고 하나님을 경외하는 성도들을 통해 소망이 끊어지지 않는 나라 되게 하소서.

기사제공 : 복음기도신문 gnmedia@gnmedia.org
기도24·365본부 prayer@prayer24365.org
기도정보제공 : 기도24·365본부 prayer@prayer24365.org

실시간 기도정보

KakaoTalk_20240722_173305483
7월23일 긴급기도
▲ 중국 청년들, 인터넷 대출로 ‘빚 수렁’에 빠져…불법 광고·사기 앱 넘쳐 중국에서 인터넷 대출로 인한 청년 부채 문제가 심각해지고 있다고 중앙일보가 19일 중국 법치일보를 인용해 전했다. 정체된 경제 성장, 심각한 청년 실업률과 맞물려 중국 청년들이...
W_0722 P케냐
[케냐] 새로운 세금 법 인한 시위 격렬…40명 사망
“그의 날에 의인이 흥왕하여 평강의 풍성함이 이르리로다” 케냐에서 새로운 세금 법안이 등장하면서 최근 몇 주 동안 격렬한 시위와 경찰과의 충돌로 40명 이상 사망했다. 미션네트워크에 따르면, 케냐 대통령 윌리엄 루토(William Ruto)는 정부...
W_0722 A긴급기도
7월22일 긴급기도
▲ 스위스, ‘안락사 캡슐’ 사용 전망 버튼만 누르면 고통 없이 죽음에 이르는 ‘안락사 캡슐’이 스위스에서 처음으로 사용될 전망이라고 데일리안이 19일 AFP 통신을 인용해 전했다. 안락사 단체 ‘더 라스트 리조트’는 곧 스위스에서 조력사 캡슐 ‘사르코’가...
W_0720 니콰라과
[니카라과] 감옥에 수감된 11명의 목사…미 정치권 등 석방 규명 활동 전개
“여호와의 눈은 의인을 향하시고 그들의 부르짖음에 기울이시는도다” 니카라과에서 지난해 예수 그리스도의 복음을 전하기 위해 대규모 전도 캠페인을 벌인 11명의 목회자와 사역자들이 누명으로 감옥에 수감 돼 있어, 이들의 석방을 위한 움직임이 일고 있다고...
W_0720 A긴급기도
7월20일 긴급기도
▲ 전쟁·기아 피해 그리스 입국 아동 6,400명…작년 대비 4배 올해 전쟁과 기아를 피해 그리스에 입국한 아동이 6,400여 명으로 2023년 같은 기간의 4배를 넘어섰다고 세이브더칠드런이 밝혔다. 유엔인권사이트 릴리프웹에 따르면 유엔난민기구의 월별...
KakaoTalk_20240722_173305483
7월23일 긴급기도
W_0722 P케냐
[케냐] 새로운 세금 법 인한 시위 격렬…40명 사망
W_0722 A긴급기도
7월22일 긴급기도
W_0720 니콰라과
[니카라과] 감옥에 수감된 11명의 목사…미 정치권 등 석방 규명 활동 전개
W_0720 A긴급기도
7월20일 긴급기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