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Close this search box.

[인도] 힌두교 행사 압사사고 사망 최소 116명…대부분 여성·어린이

▲ 출처: 유튜브 채널 Channel 4 News 영상 캡처

너희가 조각한 우상을 던지며 이르기를 나가라 하리라

인도 북부에서 발생한 힌두교 행사 압사사고 사망자 수가 최소 116명에 달하는 것으로 경찰이 확인했다고 AP통신 등 외신들이 3일(현지시간) 전했다. 사고는 전날 우타르프라데시주 주도 러크나우에서 남서쪽으로 약 350km 떨어진 하트라스 지역의 힌두교 행사장에서 행사가 끝난 뒤 참가자들이 서둘러 떠나던 도중 발생했다.

우타르프라데시주 경찰청장 프라샨트 쿠마르는 AP에 이번 사고로 적어도 116명이 사망했다며 사망자 대부분이 여성과 어린이라고 말했다. 부상자도 80명을 넘어 사망자 수는 더 늘어날 수 있다.

경찰은 텐트 안이 무덥고 습해 숨이 막혔던 일부 참가자가 행사 종료 후 빨리 나가려고 달리기 시작하면서 사고로 이어진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한 목격자는 현지 일간 힌두스탄타임스에 “사고 현장에 수많은 사람이 모여있었고 출구가 없어 사람들이 쓰러지면서 참사로 이어졌다”고 전했다.

경찰은 행사 참가자가 1만 5천여 명으로, 주최 측이 허가받은 참가인원 5천여 명의 3배에 달한 것으로 최초 보고를 받았다면서 지나치게 많은 인원이 행사에 참여한 게 사고의 한 원인일 수 있다고 말했다. 다만, 구체적으로 무엇 때문에 집단 패닉이 발생했는지는 확인되지 않았다.

행사를 주최한 힌두교 설교자는 우타르프라데시주 전직 경찰관으로, 과거 20년 동안 이 같은 행사를 여러 번 개최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주최 측 과실이나 안전조치 이행 여부 등에 대한 수사에 착수했다. 인도에서는 종교행사와 관련한 압사사고가 자주 일어난다.

2013년에는 중부 마디아프라데시주에서 힌두교 축제를 위해 사원을 찾았던 순례자들이 다리 위에 서 있다가 붕괴할 것이라는 우려 때문에 앞다퉈 벗어나다가 압사사고가 나 최소 115명이 숨졌다. 2011년에는 남부 케랄라주에서도 종교 축제에서 압사사고로 100여 명이 목숨을 잃었다(출처: 연합뉴스).

또 너희가 너희 조각한 우상에 입힌 은과 부어 만든 우상에 올린 금을 더럽게 하여 불결한 물건을 던짐 같이 던지며 이르기를 나가라 하리라, 여호와께서 자기 백성의 상처를 싸매시며 그들의 맞은 자리를 고치시는 날에는 달빛은 햇빛 같겠고 햇빛은 일곱 배가 되어 일곱 날의 빛과 같으리라(이사야 30:22,26)

하나님, 압사사고의 위험에도 종교적 열심으로 매년 힌두교 행사를 찾는 인도의 영혼들의 눈의 비늘을 벗겨주사 저들이 섬기는 신이 헛된 우상임을 깨닫게 하옵소서. 저마다의 행복을 찾아 갈망함으로 나왔지만, 사고로 가족을 잃은 자들의 황망함을 인도의 교회가 복음으로 싸매어 주어 이들의 심령이 고침을 받아 주를 예배하게 하소서. 교회의 기도를 통해 인도의 영혼들이 자신들이 섬겨왔던 거짓된 우상들을 모두 던지고 참된 하나님 한 분만을 경외하고 섬기는 예수교회로 거듭나는 부흥을 주옵소서.

기도정보제공 : 기도24·365본부
prayer@prayer24365.org

실시간 기도정보

KakaoTalk_20240722_173305483
7월23일 긴급기도
▲ 중국 청년들, 인터넷 대출로 ‘빚 수렁’에 빠져…불법 광고·사기 앱 넘쳐 중국에서 인터넷 대출로 인한 청년 부채 문제가 심각해지고 있다고 중앙일보가 19일 중국 법치일보를 인용해 전했다. 정체된 경제 성장, 심각한 청년 실업률과 맞물려 중국 청년들이...
W_0722 P케냐
[케냐] 새로운 세금 법 인한 시위 격렬…40명 사망
“그의 날에 의인이 흥왕하여 평강의 풍성함이 이르리로다” 케냐에서 새로운 세금 법안이 등장하면서 최근 몇 주 동안 격렬한 시위와 경찰과의 충돌로 40명 이상 사망했다. 미션네트워크에 따르면, 케냐 대통령 윌리엄 루토(William Ruto)는 정부...
W_0722 A긴급기도
7월22일 긴급기도
▲ 스위스, ‘안락사 캡슐’ 사용 전망 버튼만 누르면 고통 없이 죽음에 이르는 ‘안락사 캡슐’이 스위스에서 처음으로 사용될 전망이라고 데일리안이 19일 AFP 통신을 인용해 전했다. 안락사 단체 ‘더 라스트 리조트’는 곧 스위스에서 조력사 캡슐 ‘사르코’가...
W_0720 니콰라과
[니카라과] 감옥에 수감된 11명의 목사…미 정치권 등 석방 규명 활동 전개
“여호와의 눈은 의인을 향하시고 그들의 부르짖음에 기울이시는도다” 니카라과에서 지난해 예수 그리스도의 복음을 전하기 위해 대규모 전도 캠페인을 벌인 11명의 목회자와 사역자들이 누명으로 감옥에 수감 돼 있어, 이들의 석방을 위한 움직임이 일고 있다고...
W_0720 A긴급기도
7월20일 긴급기도
▲ 전쟁·기아 피해 그리스 입국 아동 6,400명…작년 대비 4배 올해 전쟁과 기아를 피해 그리스에 입국한 아동이 6,400여 명으로 2023년 같은 기간의 4배를 넘어섰다고 세이브더칠드런이 밝혔다. 유엔인권사이트 릴리프웹에 따르면 유엔난민기구의 월별...
KakaoTalk_20240722_173305483
7월23일 긴급기도
W_0722 P케냐
[케냐] 새로운 세금 법 인한 시위 격렬…40명 사망
W_0722 A긴급기도
7월22일 긴급기도
W_0720 니콰라과
[니카라과] 감옥에 수감된 11명의 목사…미 정치권 등 석방 규명 활동 전개
W_0720 A긴급기도
7월20일 긴급기도